[익산신문] 삼동인터내셔널 '세계는 하나,인류는 한가족' 11월 14~17일 4일간 지구촌문화예술축제 개최


(사)삼동인터내셔널(이사장 김영주)이 11월 14일부터 17일까지 4일간 '세계는 하나, 인류는 한가족' 지구촌문화예술축제를 개최한다.



이번 행사는 삼동인터내셔널 출범 10주년 기념행사로 대한민국, 네팔, 미국, 르완다를 포함한 총 11개국이 모여 세미나·공연·유네스코 투어가 이루어진다.


11월 15일 익산 유스호스텔 은혜관에서 1·2부로 나눠 1부 ‘지속 가능한 발전을 위해’, 2부 ‘장애인 문화발전에 대해’라는 주제로 세


미나를 개최한 후 원광효도마을 사회복지 시설에 방문한다.


16일은 익산 원광대학교 학생회관에서 3시부터 시각장애인 기타리스트 김지애씨의 다큐멘터리 ‘나의 노래는 멀리멀리’ 상영을 시작으로 익산국악원의 전통공연과 탄자니아 출신 사무엘 자펫의 오늘날 아동학대의 폐해와 아픔을 춤으로 담아낸다.


또 네팔의 전통음악과 무용으로 외다리 장애인 댄서의 무대를 포함해 2시간 동안 진행한다.


관람권은 2만원으로 현장에서 구매 가능하다.


17일 11개국 공연자


들이 법회 참여한 후 미륵사지, 왕궁리 5층 석탑, 쌍릉 등 유네스코 투어를 한 후 마무리 될 예정이다.


김영주 이사장은 “지구촌문화예술축제를 통해 삼동인터내셔널은 더욱더 건실한 체제를 가꾸기 위해 노력하겠다”며 “지역사회 단체는 물론 세계 모든 단체와 협력하는 명실상부한 국제적인 NGO로 거듭날 것을 다짐한다”고 밝혔다.

익산신문 (2019-11-08) 

출 처 : http://www.iksannews.com/default/index_view_page.php?part_idx=170&idx=46013


조회 1회

최근 게시물

전체 보기

(새전북신문) 열린 교육관

2019년 10월31일, 익산의 원광정보예술고등학교 은파관에서 작은 음악회가 열렸다. 이 음악회는 삼동인터내셔널에서 후원하는 라오스 반타중학교 학생들을 돕기 위해 원불교교사회가 주최해 음악회를 연 것이다. ‘공감·동행’의 주제로 열린 이 날 음악회는 원광정보예술고등학교 교사들의 하모니카 연주를 시작으로 설성엽 교사의 사회로 진행됐다. 이어 설성엽 교사의 성

사단법인 ​삼동인터내셔널

54593  전라북도 익산시 중앙로5길 9, 4층     [대표전화] 063)858-9481 

[팩스] 070-4327-5003  [고유번호] 403-82-11793    [대표자] 김영주

[후원전용 계좌안내]

새마을금고 5135-09-003797-8 (예금주:사단법인삼동인터내셔널)

하나은행 350-890011-39704 (예금주:사단법인삼동인터내셔널)

​※ 후원내역 관리 및 기부금영수증 발급을 위하여 계좌 입금 후 연락 부탁드립니다.

COPYRIGHT ⓒ SAMDONG INTERNATIONAL ALL RIGHT RESERVED.